솔씨의 꿈 / 김영철 > 디카시마니아

본문 바로가기

솔씨의 꿈 / 김영철

페이지 정보

작성자관리자 댓글 1건 조회 976회 작성일 12-03-27 11:04

본문

  
하늘은 하나인데 구름은 또 그냥 가고
혼자선 멀고 험한 저 바다를 뛸 수 없네

 
바람아
괭이갈매기야
등 한 번만 빌려다오

댓글목록

차민기님의 댓글

차민기 작성일

구름과 바다에 대한 발상이 화자의 위치를 생각하게 합니다. &quot;구름은 또 그냥 가고&quot;라는 시구 하나가 많은 의미를 부풀려 내고 있습니다. 디카시가 지닌 압축의 묘를 잘 살린 작품이라 생각합니다.<br />
좋은 작품으로 꾸준히 뵐 수 있기를......